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KISO)의 성적지향 포함된 '혐오표현 가이드라인' 논란

khTV   |  2023-05-01 15:51:50  |  조회 2029
인쇄하기-새창

▲ 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KISO) 로고


혐오표현 가이드라인, 혐오표현에 있어 '인종, 성별, 성적지향, 종교, 질병' 등 평등법(차별금지법) 차별조항들 그대로 포함…혐오표현으로 판단될 경우 삭제, 노출 제한 등의 조치, 작성자는 혐오표현 아님을 소명해야

네이버·카카오·SK커뮤니케이션즈 등 KISO 회원사에 공통으로 적용될 예정…온라인상 혐오표현과 관련해 인터넷 사업자 공통의 가이드라인을 마련한 것은 이번이 처음

혐오표현 가이드라인, 혐오 표현을 지나치게 제한할 경우 이용자들의 양심과 표현의 자유 침해할 우려 있어…사회적 논의와 합의 반드시 필요해

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KISO)가 '혐오표현 자율정책 가이드라인'(이하 혐오표현 가이드라인)을 지난 4월 28일 발표했다. 

지난해 8월 출범한 KISO 혐오표현심의위원회는 미디어·국어학·사회학·법학 등 관련 전문가들과 함께 8개월 간의 숙의 과정을 거쳐 이날 가이드라인을 발표했다. 가이드라인은 혐오표현에 대한 정의부터 적용범위, 회원사와 이용자의 의무, 판단과 조치 등을 담았다. 이는 혐오표현에 대해 인터넷 사업자들이 자율적으로 시행할 공통의 정책으로 의미가 크다.

혐오표현 가이드라인은 혐오표현에 대해, ‘인종·성별·성적지향이나 종교·질병 등을 이유로, 특정 집단이나 그 구성원에 대하여 차별을 정당화·조장·강화하거나 폭력을 선전·선동하는 표현’으로 정의하고 있으며, 현재 역차별로 사회적 논란이 되고 있는 평등법(차별금지법)의 차별조항들(국가인권위원회법 제2조 3호)을 그대로 포함하고 있다.

혐오표현에는 특정 속성에 대한 표현, 특정 집단이나 그 구성원을 대상으로 하는 표현, 차별을 정당화·조장·강화하거나 폭력을 선전·선동하는 표현, 이상 세 가지 요건에 모두 해당해야 한다. 

또한 특정 속성을 이유로 특정 집단이나 그 구성원에 대해 비하·조롱하는 표현도 금지한다. 혐오표현의 충족 여부를 판단함에 있어서 단어의 의미 뿐 아니라 단어가 쓰인 맥락을 고려해 판단한다.

혐오표현 가이드라인은 일반에게 공개된 영역에 대해 적용되며, 혐오표현으로 판단될 경우 삭제, 노출 제한 등의 조치를 받게 된다. 이때 작성자는 혐오표현이 아님을 소명하는 등 이의제기를 해야 한다.

혐오표현 가이드라인은 네이버·카카오·SK커뮤니케이션즈 등 KISO 회원사에 공통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온라인상 혐오표현과 관련해 인터넷 사업자 공통의 가이드라인을 마련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하지만, 일각에선 혐오 표현과 관련한 적용 범위를 지나치게  제한할 경우 이용자들의 양심과 표현의 자유를 침해할 우려가 있어 사회적 논의와 합의가 반드시 필요하다며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인터넷뉴스팀 / info@khtv.org]
  목록  
댓글쓰기  총 2
 
덧글 입력박스
덧글모듈
0 / 1200 bytes
박*숙
6 0  
성적지향, 성별정체성은 동성간 성행위는 물론 음란한 모든 성행위를 인권으로 받아들이라는 것을 의미하는데 이것은 잘못된 인권일 뿐만 아니라 보편적 윤리를 훼손하는 것이고헌법에 명시된 보편적 인권과 보편적 자유를 무시하는 것입니다. KISO는 과연 인간의 보편적 도덕과 윤리를 생각하고 건강하고 바른 대한민국의 인터넷 사회를 위해 무엇을 받아들이고 무엇을 막아야하는지 상식적 기준으로 생각하고 결정해야할 것입니다. 그리고 그 결정에는 반드시 책임을 져야할 것임을 기억해야합니다.   23-05-01  | 수정 | X 
국민
11 0  
평등법이 통과 안되니까 우회적으로 들어오네   23-05-01  | 수정 | X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400 박정하 구의원, 인천시「남동구문화다양성조례」제정 시도 논란
khTV
24-02-03 1432
399 장정복 장수군의회의장,「장수군인권조례」제정 시도 논란
khTV
24-02-01 941
398 조희대 대법원장, 성전환수술 없는 성별정정 허가 검토중 논란
khTV
24-01-12 8420
397 우학연, "김지철 교육감은 '충남학생인권조례' 폐지 재의 신청 즉..
khTV
23-12-26 1205
396 전국 3천2백여 명의 교수들, 동성결혼 옹호·조장 김영미 부위원장..
khTV
23-12-13 2154
395 정의당 장혜영 의원, 성별을 자기 마음대로 바꾸는 '성별인정법안'..
khTV
23-11-27 2593
394 민주당 이상민 의원, 국민의힘으로 들어가 '평등법(차별금지법)'..
khTV
23-11-23 2234
393 헌재, "군 항문성교를 막는 군형법 92조의6은 합헌"…벌써 네 번째..
khTV
23-10-27 2826
392 동반교연, "'법무부 가족법 특별위원회', 동성결혼 합법화 주장하..
khTV
23-10-23 2714
391 학인연, "코로나백신 부작용 미고지, 사망 중증 은폐한 국가는 백..
khTV
23-10-12 26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