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하기16
공유하기 페이스북보내기 트윗하기

[KHTV생방송] 한교총은 국가인권위와의 '차별금지법' 야합 획책 즉각 멈춰라!

9일 오후 3시, 국가인권위원회 앞에서는 '자유인권실천국민행동', '한국교회수호결사대' 외 17개 시민단체들 주최로, "차별금지법 야합 획책 한교총은 ‘배교의 길’에서 돌이키라! 인권위는 ‘한국교회 파괴공작’ 즉각 중지하라!"는 제목의 기자회견이 열렸다.


▲ 국가인권위 앞 기자회견 현장모습 ⓒ KHTV


다음은 성명서 전문내용이다.

--- 성 명 서 ---

차별금지법 야합 획책 한교총은 ‘배교의 길’에서 돌이키라!
국가인권위는 ‘한국교회 파괴공작’ 즉각 중지하라!

우리는 지난 5월 15일 기독교회관 앞에서 「‘성적 지향 문구’만 빼면 차별금지법 야합하겠다는 ‘한국교회 파괴공작’ 즉각 중지하라!」는 성명서를 발표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하고 한국교회 연합기관인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 한국교회연합(한교연), 한국장로회총연합(한장총)에 공문을 전달했었다. 그런데 한 달여가 지난 오늘까지 아무런 답신을 받지 못하던 차에, 느닷없이 한교총과 국가인권위원회가 회의를 가진다는 소식을 접하곤 깜짝 놀랐다. 이는 우리를 매우 슬프고 화나게 만드는 일이며, 자칫 인권위의 술수에 넘어갈 수 있는 매우 위험한 상황이라 인식돼 긴급 기자회견을 열게 된 것이다.

현재 대한민국은 지난 4.15총선 이후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횡포로 위기감이 고조되는 상황이다. 야당과의 협치를 완전 배제한 채 독주를 일삼기로 작정한 모습은 국민의 공분을 사기에 충분하다. 그들은 다수국민 의사와 무관하게 자신들이 목표로 세운 입법 및 헌법 개정까지 불사할 태세다. 가장 우려되는 건 국민의사를 거슬러 자유민주주의를 파괴하는 방향으로의 개헌과 다수국민을 역차별하고 법적 처벌을 가할 수 있는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이다. 그런데 인권위는 반발여론을 의식해 명칭을 평등기본법으로 바꾸겠다는 속셈을 보여주기도 했다.

우리는 지금까지 인권위가 태동한 배경, 그리고 일방적으로 친동성애적 행보를 밟아온 이력과 난민심사에 부결된 가짜난민까지 맹목적으로 비호하는 반국가적 행태에 경악했었다. 그들 눈에 일반국민은 전혀 관심의 대상이 아니고, 특정한 소수를 위한 들러리에 불과한 것이다. 그들이 맹목 지지하는 소수인권은 약자가 아니라 강자며, 오히려 다수를 향해 갑질도 불사하는 비뚤어진 인권, 편향인권인 것이다. 그런데도 많은 국민은 이러한 사실을 알지 못하고, 기독교 지도자들조차 제대로 이해하지 못하고 있다. 그래서 차별하지 말라는 법이 왜 나쁘냐고 반문하는 목사까지 나오는 실정이다.

우리는 지금껏 수없이 동성애자·LGBT들을 차별하고 법적으로 처벌한 역사가 있는 미국과 서유럽의 사례가 우리나라와 전혀 다름을 주지시켜왔다. 우리나라에선 동성애자·LGBT들이 아무런 법적 제재 없이 자신의 성적 만족행위를 즐기고 있다. 그리고 지난 5월초 이태원 게이클럽 집단감염 사태 이후 신분을 숨기고 잠적해버린 이들이 상당수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LGBT인권단체들의 압력으로 인해 절대적으로 보호받고 있다. 그들은 다수 일반국민이 감염되건 말건 안중에도 없다. 그리고 동성애자들의 항문성교로 인해 청소년에이즈가 급증하고 있는 현실은 참으로 끔찍하다.

지금도 이 정도로 치외법권적 혜택을 누리는데, 만일 포괄적 차별금지법이 통과되면 어떻게 될지 심히 우려스럽다. 그들은 무조건 자신들을 반대·비판하는 이들을 법적으로 고소할 게 뻔하며, 그로 인해 선량한 다수 피해자가 양산된다. 이는 명백히 소수 특권층으로 인해 다수 일반국민이 역차별을 당하게 됨을 의미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이러한 독재법이자 파쇼법인 포괄적 차별금지법의 실체에 대해 국민을 속이고 있는 것이다. 그러한 감언이설(甘言利說)에 속아 목사들마저 이용당한다면, 그 결과는 참혹한 비극이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 목사들은 포괄적 차별금지법을 정확히 공부해야 하며, 인권위가 획책하는 위장전략에 속아 넘어가서도 안 된다. 

그런데 참으로 안타깝게도 들리는 정보에 의하면, 일부 목사가 공명심 또는 개인적 야망에 의해 정치권과 줄을 댄 채 포괄적 차별금지법의 일부 독소조항을 빼고 통과시키자는 선동을 하고 있다고 한다. 그리고 한교총이 이에 부화뇌동하는 모습을 보이는데, 이는 명백한 야합이며 한국교회를 파괴하는 행위다. 그들에겐 한국교회를 파수해야 할 사명이 있음에도 이를 도외시한 채 정치권과 결탁해 파멸의 길로 나가려는 것이다. 이는 한국교회를 파괴하려는 적(敵)을 이롭게 하는 배교(背敎)행위라 하지 않을 수 없다. 만일 그들의 잘못된 선택으로 뒷감당할 수 없는 사태가 벌어질 경우, 그때 가선 누가 책임진단 말인가. 그들은 대대손손(代代孫孫) 이완용이나 빌라도와 같은 조롱과 멸시를 당할 것이고, 만고의 역적으로 지탄받게 될 것이다.

우리는 국가인권위원회가 포괄적 차별금지법을 통과시키기 위해 온갖 술수(術數)를 부려왔음을 결코 잊어선 안 된다. 인권위의 궁극목적은 인권을 앞세운 반기독교 정책이다. 인권선진국이라고 모두 인권위가 있지 않으며, 인권위는 대한민국에서 수명을 다했기에 마땅히 해체돼야 한다. 그들은 억지로 자신들의 권한을 유지하기 위해 지극히 편향적인 인권정책을 양산하고 있는 중이다. 그들에게 동성애자·LGBT들과 가짜난민들은 자신들의 이익을 위한 큰 자산이다. 그러기에 그들만을 위해 맹목적 지원정책을 꾀하는 것이다. 악어와 악어새처럼 공생관계인 것이다.

우리는 인권위가 왜 그토록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에 혈안이 돼 있는지 알아야 한다. 그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그들은 어떤 수단방법도 불사할 것이다. 그 사실을 모른 채 달콤한 제안을 덥석 받아들일 경우, 미국과 영국, 서유럽 교회처럼 한국교회가 몰락하는 건 시간문제다. 인권위가 성경의 가르침 따라 동성애를 비롯해 이단종파, 이슬람 등 타종교 등에 대해 부정적으로 설교하거나 가르치고 전도할 경우 ‘혐오선동죄’로 법적 처벌받는 줄도 모른 채 무서운 음모에 편승한다는 건 가룟 유다와 같은 배신행위인 것이다. 빌라도처럼 예수님을 십자가에 못 박는 악행의 공범자가 된다는 사실을 한시도 잊어선 안 되며, 어설프게 협상하거나 타협을 꾀해서도 안 된다. 만일 잘 모르거나 자신이 없으면 손을 떼면 된다. 그럼에도 일부 정치편향 목사에 의해 선동당한다면, 그 선택결과에 대해선 엄중히 책임을 져야 할 것이다.

우리는 인권위가 포괄적 차별금지법을 강력 반대하는 한국교회를 분열시키기 위해 모종의 계획을 수립하고 일부 목사와 야합했다는 혐의(嫌疑)를 지울 수 없다. 그러기에 우리는 한교총과 인권위의 만남 자체를 불신하며, 그 만남의 저의를 의심하며, 충분히 사전 학습이 안 된 한교총 구성원들이 인권위의 계략(計略)에 속아 넘어갈 위험성이 크기에 절대로 반대한다.

우리는 다시 한 번 인권위에게 경고하며 정중히 권고한다. 인권위는 더 이상 한교총을 흔들어선 안 되며, 한교총을 통해 한국교회를 분열시키고 무너뜨리려는 파괴공작을 즉각 중지해야 한다. 그리고 거짓의 가면을 벗고 포괄적 차별금지법을 획책해온 과오를 인정하고 즉각 철회해야 한다. 국민의 세금으로 운영되는 대한민국 국가기관으로써 국민의 건강권과 생명권을 내팽개치고 오직 UN의 하수인노릇만 해온 인권위는 이제 그만 매국행위를 중단해야 한다. 편향적으로 특정소수를 맹목 지지해온 인권위는 국가기관의 자격을 상실했기에, 즉각 자진 해체하고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져야 할 것이다.


2020년 6월 9일

자유인권실천국민행동, 한국교회수호결사대, 반동성애기독시민연대, 일사각오구국목회자연합, 전국학부모단체연합, 옳은가치시민연합, 다음세대사랑학부모연합, 강하세연구소, 생명인권학부모연합, 진실역사교육연구회, 오직예수사랑선교회, 올All바른인권세우기운동본부, 공평사회시민모임, 참인권청년시민연대, 청주미래연합, EHCKorea, GMW연합, 생명가정효국제운동본부, 강원교육사랑학부모연합 외


▲ 국가인권위 앞 기자회견 현장모습 ⓒ KHTV



[KHTV생방송]은 여러분의 자발적인 시청료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정기후원: http://www.khtv.org/m/support.php


☞일시후원: 국민은행 389801-01-166540 KHTV


☞페이팔후원(해외): info@khtv.org 링크 https://paypal.me/khtvkorea


☞투네이션후원: https://toon.at/donate/khtv


☞건강한 대한민국을 차세대들에게 물려주기 원하는 저희 KHTV를 스마트폰에서 손쉽게 만나보세요.


▶KHTV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http://pf.kakao.com/_wixePxl


▶KHTV 앱(안드로이드):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utilline.khtv


☞'KHTV' 알파벳 네 글자만 주위에 알려주셔도 차별금지법과 대한민국 동성결혼 합법화를 막을 수가 있습니다.



[영상미디어팀 / info@khtv.org]

지금까지 208명이 응원하고 있습니다.
제작비 후원
7천인 위원회 가입하기
가입하기

지난 생방송

 >  생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