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하기20
공유하기 페이스북보내기 트윗하기
게시일 2024.03.13     등록일 2024.03.13     조회 2655

[KHTV생방송] 교회 위기 대책을 위한 자유포럼 및 기자회견

13일 오전 10시 30분, 인천 하버파크호텔 그랜드볼룸(2층)에서는 인기총교회위기대책위원회, 민관방역협의회가 주관하고, 인천시기독교총연합회, 인천시보수교단총연합회, 인천시장로총연합회 외 시민사회단체들 주최로, '주여, 파수꾼을 보내주소서! (겔3:17~23)'라는 주제의 교회 위기 대책을 위한 자유포럼 및 기자회견이 열렸다.

▲ 교회 위기 대책을 위한 자유포럼 및 기자회견 현장모습 ⓒ KHTV


이 행사에는 여야국회의원 후보들과 신문사, 언론사, 유튜버, 각 교단 대표들, 인기총 산한 대표들 그 외 여러 시민사회단체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포럼의 발제자로는 (사)한국교회법학회 회장을 맡고 있는 서헌제 교수(법학박사) - '종교의 자유에 대하여', 전 한국입법학회 회장이었던 음선필 교수(법학박사) - '악법 철폐에 대하여', (사)바른인권여성연합의 이사를 맡고 있는 연취현 변호사 - '생명 존중에 대하여'가 나섰다.

서 교수는 발제문을 통해 예배의 자유를 침해하고 백신 접종을 강요하는 감염병예방법을 개정할 것, 기독교 교육을 말살하고 종교교육의 자유를 침해하는 사학법을 개정할 것, 동성애 비판을 억압하고 이단, 사이비 등을 합법화하는 국가인권위원회법을 개정할 것, 교회 세무사찰 수단으로 악용될 소득세법상 종교단체 질문, 조사 조항을 개정할 것 등을 다가오는 제22대 국회에 촉구했다.

음 교수는 국민의 기본권을 침해하고 다수를 역차별하는 평등법(차별금지법)을 제정하지 말 것, 헌법상 혼인 및 가족제도를 무너뜨리지 말 것, 젠더이데올로기를 강화하며 남녀의 갈등을 조장하는 입법을 시도하지 말 것, 표현의 자유를 억압하는 혐오표현금지법을 제정하지 말 것 등을 촉구했다.

연 변호사는 태아의 생명을 보호하기 위한 형법과 보건복지법 개정에 즉각 착수 할 것, 죽음에 대한 자기결정권을 도입하는 법안을 절대 발의하지 말 것, 인권보호의 기준과 한계를 분명히 정하고 미성년자들의 성을 보호할 것 등을 촉구했다.

▲ 교회 위기 대책을 위한 자유포럼 및 기자회견 현장모습 ⓒ KHTV



※ KHTV의 모든 사진과 영상들은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복사는 자유롭게 하시되 반드시 출처를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KHTV방송]은 여러분의 자발적인 시청료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정기후원: http://www.khtv.org/m/support.php

☞일시후원: 국민은행 389801-01-166540 KHTV

☞페이팔후원(해외): info@khtv.org 링크 https://paypal.me/khtvkorea

☞투네이션후원: https://toon.at/donate/khtv

☞건강한 대한민국을 차세대들에게 물려주기 원하는 저희 KHTV를 스마트폰에서 손쉽게 만나보세요.

▶KHTV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http://pf.kakao.com/_wixePxl

▶KHTV 앱(안드로이드):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utilline.khtv

☞KHTV 알파벳 네 글자만 주위에 알려주셔도 나쁜 평등법(차별금지법)과 문화막시즘, 대한민국 동성결혼 합법화를 막을 수가 있습니다.


[영상미디어팀 / info@khtv.org]
지금까지 262명이 응원하고 있습니다.
제작비 후원
7천인 위원회 가입하기
가입하기
댓글쓰기  총 0
 
덧글 입력박스
덧글모듈
0 / 1200 bytes

지난 생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