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하기39
공유하기 페이스북보내기 트윗하기
게시일 2021.04.06     등록일 2021.04.06     조회 879

[KHTV생방송] 학부모 의견 짓밟는 조희연 교육감은 나쁜 '서울학생인권종합계획' 즉각 중단하라!

6일 오전 11시, 서울시교육청 정문 앞에서는 '국민희망교육연대' 주최로, 학교와 교실을 분열과 파괴로 몰아넣는 ‘서울시학생인권종합계획’ 시행을 당장 중지하고 즉각 개정할 것을 촉구하는 집회가 열렸다.

▲ 서울시교육청 정문 앞 집회 현장모습 ⓒ KHTV


조희연 교육감은 그동안 서울시교육청 정문 앞에서 학부모들을 위시한 수많은 서울시민들의 10여 차례에 걸친 집회와 기자회견뿐만아니라, 무수한 1인시위들에 대해 귀를 닫는 불통의 행정을 펼치고 있어 논란이 점점 커지고 있다.

이에 분노한 학부모들은 '서울교육은 죽었다'는 의미로, 근조화환 퍼포먼스와 함께 밤샘 철야농성에 돌입하였다.

다음은 성명서 전문내용이다.

--- 성 명 서 ---

학교와 교실을 분열과 파괴로 몰아넣는 ‘서울시학생인권종합계획’ 시행을 당장 중지하고 즉각 개정하라!

▲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사진=DB)


지난 4월 1일, 조희연 교육감과 서울시교육청은 제2기 학생인권종합계획을 강행할 것을 발표했다. 그동안 서울시민과 학부모들이 민원을 넣고 교육감과의 면담을 신청하는 등, 원칙에 따라 다시 추진할 것을 요청하였지만 묵살한 것이다.

정상적인 공청회 한 번 제대로 진행하지 않고 밀어붙이기식으로 자신들의 입장을 관철하려는 조희연 교육감과 서울시 교육청의 의도가 무엇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 서울시민 대다수 의견을 묻고 민의를 반영할 경우, 자신들의 생각이 반영되지 못할 것이라는 판단으로, 교육감이라는 권력을 남용하여 강행하려는 것이 아닌지 의구심이 들지 않을 수 없다.

이번 학생인권종합계획은 말로는 ‘학생인권’을 내세우고 있지만, 실상은 전체 학생들의 인권을 보장하기보다 학생들 간에 분열과 대립을 조장하고, 학교 공동체를 파괴하는 최악의 규칙이자 계획이 아닐 수 없다.

우리나라 헌법은 양성평등을 명시하고 있지만, 이번 제2기 학생인권종합계획은 소위 성평등이라는 반헌법적 표현을 사용하며, ‘성소수자 인권’을 명시하고 이들에 대한 보호와 지원을 강조하고 있다. 이는 성장기에 있는 학생들에게 남성, 여성 이외에도 제3의 성을 공식화하여 성정체성에 대한 혼란을 부추길 뿐만 아니라, 오히려 성적인 반목과 갈등을 양산하여 교실을 아수라장으로 만들게 될 것이라는 학부모와 전문가들의 의견을 무시한 것이다.

이미 외국에서 급진적인 성소수자 인권 및 제3의 성교육으로 사회적 갈등이 불거지고 학교가 정상적인 교육을 진행할 수 없게 되어, 실패한 과격한 정책으로 판명되었음에도, 대한민국 수도 서울에서 말도 안 되는 계획이 버젓이 추진되고 있는 것이다.

조희연 교육감과 서울시교육청은, 양성평등 대신 성평등이라는 단어를 사용, 헌법을 파괴하는 불법적 행동을 하고 있다는 사실을 엄중하게 경고하지 않을 수 없다. 피땀 어린 서울시민의 세금으로 소위 ‘성평등 교육자료 개발 및 보급’을 통해, 아이들에게 과격한 자신들의 사상을 주입하려는 의도는 무엇인지 공개적으로 묻고자 한다.

제2기 학생인권종합계획의 ’학생 대상 사회현안 교육 강화‘에 대해서도 깊은 우려를 표시하지 않을 수 없다. 급진적이고 편향적인 사상교육을 통해 자칫 교실을 정치투쟁의 장으로 변질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이는 교육기본법에 명시된 교육의 정치적 중립성을 명백히 훼손하는 행위이며, 이와 같은 방안이 학교 현장을 특정 정당 및 정파의 세뇌 학습장으로 만들려는 것은 아닌지 서울시민 모두가 우려하고 있다.

학교는 대한민국의 미래를 책임지는 경건한 공간이다. 과격한 급진세력의 실험실이 아니다. 특히 교육감과 서울시교육청은 특정 이념과 세력의 홍위병이 되어선 안 된다. 권력을 쥐었다고 잘못 휘두르면 교육이 망가지고 나라가 엉망이 되고 만다는 엄중한 사실을 왜 깨닫지 못하는가. 외국에서도 실패한 정책을 서울에 적용하여 아이들의 정신과 사회공동체를 좀먹는 행위를 서슴없이 하거나, 교육이 특정 이념에 사로잡혀 정치적 중립성을 잃는다면, 교육입국으로 발전을 거듭해온 대한민국의 장래는 어두울 수밖에 없다는 자명한 이치를 깨우쳐 주어야만 하는가!

이에 아이들의 정신과 사회공동체를 좀먹을 수밖에 없는 ‘학생인권종합계획은 당장 중단되어야 한다. 그리고 원칙에 근거하여 서울시민의 여론을 수렴, 개정되어야 한다고 우리는 주장한다.

우리의 주장은 다음과 같다.

하나, 조희연 교육감과 서울시 교육청이 시행하려 하는 나쁜 학생인권종합계획을 당장 폐기하고 중단하라!

하나, 원점에서 다시 서울시민의 의견을 수렴하고 중의를 모아 조악하고 과격한 내용을 들어내고 개정할 것을 촉구한다!

하나, 말은 좋아서 인권이지만, 결국 학생들의 인권을 뿌리부터 훼손하고 교실을 분열의 공간, 파괴의 공간으로 만들려는 조희연 교육감은 서울시민에게 당장 사과하라!

하나, 양성평등 대신 성평등을 앞세워 학생들에게 급진적 성정체성을 주입하고, 제3의 성을 정당화하려는 학생인권종합계획으로, 자라나는 아이들의 정신을 오염시키고 파괴하지 말라!

하나, 헌법을 무시하고 불법적 내용으로 학교의 정치적 중립성을 훼손하고, 인권을 빙자하여 교육을 망치고 있는 서울시교육청은 과격한 급진세력의 손아귀에서 벗어나 본래의 공적 기관으로 거듭나라!


2021년 4월 6일

국민희망교육연대

강원교육사랑학부모연합, 건강한사회를위한국민연대, 경제를생각하는변호사모임, 공정사회를위한국민모임, 교육바로세우기운동본부, 교육수호연대, 나쁜인권조례폐지네트워크, 다음세대를위한학부모연합, 다음세대사랑학부모연합, 대전학부모연합회, 미래를위한인재양성네트워크, 바른교육실천행동, 바른인권여성연합, 범시민사회단체연합, 사회문화연구소, 생명인권학부모연합, 서울교육사랑학부모연합, 세움학부모연합, 우리아이지킴이학부모연대, 울산다세움학부모연합, 자유인권실천국민행동, 전국학부모단체연합, 전북학부모연대, 제주교육학부모연대, 제주도민연대, 진실역사교육연구회, 차세대바로세우기학부모연합, 천만의말씀국민운동, 충북자유민주시민연합, 학교바로세우기전국연합 

▲ 서울시교육청 정문 앞 집회 현장모습 ⓒ KHTV



[KHTV생방송]은 여러분의 자발적인 시청료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정기후원: http://www.khtv.org/m/support.php

☞일시후원: 국민은행 389801-01-166540 KHTV

☞페이팔후원(해외): info@khtv.org 링크 https://paypal.me/khtvkorea

☞투네이션후원: https://toon.at/donate/khtv

☞건강한 대한민국을 차세대들에게 물려주기 원하는 저희 KHTV를 스마트폰에서 손쉽게 만나보세요.

▶KHTV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http://pf.kakao.com/_wixePxl

▶KHTV 앱(안드로이드):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utilline.khtv

☞'KHTV' 알파벳 네 글자만 주위에 알려주셔도 차별금지법과 대한민국 동성결혼 합법화를 막을 수가 있습니다.


[영상미디어팀 / info@khtv.org]
지금까지 217명이 응원하고 있습니다.
제작비 후원
7천인 위원회 가입하기
가입하기

지난 생방송

 >  생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