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하기32
공유하기 페이스북보내기 트윗하기

[KHTV생방송] 왜곡된 성교육으로 우리 아이들 죽이는 '서울시립드림청소년성문화센터' 강력 규탄한다!

17일 오전 11시, '서울시립드림청소년성문화센터'(이하 드림센터) 앞에서는 건강한사회를위한국민연대, 생명사랑국민연합, 반동성애기독시민연대, 차세대바로세우기학부모연합 외 학부모를 중심으로 한 시민단체 회원들이 모여 국민세금으로 왜곡된 성교육을 가르치는 드림센터를 강력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들 학부모들은 드림센터에서 남자와 여자 외 다른 성이 있다고 가르치는 교육을 시키고 있다는 제보를 받고 충격을 받았다며, 어떻게 서울시의 승인을 받아 위탁운영하는 곳에서 왜곡된 성문화를 주입시킬 수 있냐며, 이런 사실을 제보한 학부모는 드림센터의 교육프로그램에 심한 배신감과 깊은 불신을 받았다고 성토하였다.

다음은 성명서 전문내용이다.

--- 성 명 서 ---

‘왜곡된 성교육’으로 내 아이 죽이는 <서울시립드림청소년성문화센터> 강력 규탄한다!

우리는 현재 우리의 자녀들이 불건강한 교육환경 속에서 잘못된 교육을 주입받고 있음을 매우 우려하고 있다. 학생인권조례가 제정된 서울, 경기, 광주, 전북뿐만 아니라, 전국의 학교 현장에서 젠더 이론에 입각한 성평등교육과 성인지교육이 주입되고 있음을 불안하게 바라보고 있다. 남녀결혼제도에 입각한 대한민국 헌법과 양성평등기본법에 따라 타고난 성인 섹스(Sex)에 기반해 성교육이 이뤄지지 않고, 사회적 성인 젠더(Gender)에 의한 성교육이 이뤄지고 있음을 목도하고 있다.

그리고 서울시가 2011년 12월부터 재단법인 한국천주교살레시오회에 위탁운영토록 한 <서울시립청소년드림센터> 내 <드림청소년성문화센터>에서 남자와 여자 외 다른 성이 있다고 가르치는 교육을 시키고 있다는 제보를 받고 충격을 받았다. 어떻게 서울시의 승인을 받아 위탁운영하는 곳에서 왜곡된 성문화를 주입시킬 수 있단 말인가. 이런 사실을 제보한 학부모는 <드림청소년성문화센터>의 교육프로그램에 배신감과 깊은 불신을 보여주고 있다.

그래서 어떤 교육프로그램이 있는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해보았는데, ‘어린이 청소년 체험형 성교육’, ‘대안학교 맞춤형 성교육’, ‘양육자 교사 부모 성교육’, ‘찾아가는 성교육’, ‘사춘기파티-방학프로그램’, ‘성년식-성문화프로그램’, ‘거리상담/캠페인/성문화축제’, ‘가족 성교육’ 등이 있었다. 이 모든 성교육프로그램이 남녀 성인 섹스에 기반한 것이라면 안심할 수 있겠지만, 그렇지 않고 사회적 성인 젠더에 기반한 것이라면 매우 우려스러울 수밖에 없다. 결국 그 속엔 독버섯처럼 위험한 동성애를 포함 LGBT 등이 들어갈 것이기 때문이다.

잘못된 교육을 하고 있는 <드림청소년성문화센터>에 자녀를 보냈다가 낭패를 본 학부모와 그 자녀처럼 누구든 이러한 피해자가 될 수 있기에 불안스럽다. 올바른 성가치관과 성의식을 갖도록 하고, 성폭력을 예방하기 위한 성교육 체험활동과 성교육 관련 프로그램 활동에 관한 가정통신문을 받았는데, 막상 가보니 그런 내용이 아니었다고 한다.
 
제보한 학부모에 따르면 성교육 체험활동에 참석한 아이들은 먼저 ‘수다방’이란 곳에 가서 ‘웹툰, 드라마, 영화에 나오는 성적 표현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를 포스트잇에 써야 했고, 담당강사는 그것을 가감 없이 읽어주었다고 한다. 그 다음으로 이름이 정확하지 않는 ‘비밀의 방’에 들어가니 그 강사가 ‘성(性)’ 이라는 단어를 띄워놓고 생각나는 단어를 다 말해보라고 했단다. 아이가 “남자 여자요” 했더니, “아~ 성별이요! 그런데 성별에는 뭐가 있을까요?” 하길래 “남자, 여자요” 했지만, “맞아요 하지만 두 개만 있을까요?” 하며 계속 다른 답을 요구했다고 한다. 그래도 아이가 “네, 둘만 있어요”라고 거듭 답변했음에도 불구하고 해당 강사는 “아니에요. 여러 가지가 있어요”, “선생님이 무슨 성별로 보여요? 선생님이 남자가 되고 싶어 한다면 무슨 성으로 봐줘야 할까요?” 등의 황당한 발언을 계속했다고 한다.

이 사실을 알게 된 학부모는 분통을 터뜨리지 않을 수 없었던 것이다. 어떻게 부모 몰래 아이를 가둬놓고 ‘젠더 이데올로기’를 강요, 세뇌시킬 수 있단 말인가. 이런 성교육센터가 버젓이 운영되는 것도 문제지만, 이를 서울시에서 전혀 관리하지 않고 있는 게 더욱 큰 잘못이다. 왜 우리 자녀들을 건강한 남녀로 성장시키지 않고 젠더이론에 따른 잘못된 성가치관을 갖도록 부추긴단 말인가. 이것이 어떻게 서울시로부터 위탁 운영하는 서울시립 센터란 말인가. 서울시는 <서울시립청소년드림센터> 내 <드림청소년성문화센터>를 철저히 조사해 잘못이 있으면 즉각 지정을 취소해야 할 것이다.

우리는 더 이상 왜곡된 성문화를 주입시키고 있는 <드림청소년성문화센타>의 운영을 용인할 수가 없다. 남녀 외에 수십 개의 성이 있다는 잘못된 젠더교육을 용납할 수가 없다. 페미니즘 교육과 젠더평등, 즉 성평등 교육을 시키는 <드림청소년성문화센타>를 용납할 수가 없다. 이러한 왜곡된 성교육은 우리 아이들에게 마치 독약을 주입하는 것과 마찬가지다. 우리는 우리 아이들이 죽어가는 현실을 더 이상 방치할 수가 없다.

곳곳에서 학교 공교육이 무너지는 소리가 들리는 불안한 상황에서 위와 같은 불법적 젠더이데올로기 교육이 은밀히 주입되고 있으니 너무나 불안하다. 우리는 <드림청소년성문화센터>를 강력히 규탄하며, 다음과 같이 요구한다.

하나, ‘왜곡된 성교육’으로 내 아이 죽이는 <드림청소년성문화센터> 규탄한다!

하나, 서울시는 <서울시립청소년드림센터> 내 <드림청소년성문화센터>를 철저히 조사해 잘못이 있으면 지정을 취소하라!

하나, 문제 많은 <드림청소년성문화센터> 프로그램을 전면 개편하라! 만일 그럴 자신이 없을 경우 즉각 폐쇄하라!


2019년 7월 17일

건강한사회를위한국민연대, 생명사랑국민연합, 반동성애기독시민연대, 자유인권실천국민행동, 차세대바로세우기학부모연합, 옳은가치시민연합, 울타리가되어주는학부모연합, 생명인권학부모연합, 다음세대사랑학부모연합 외


▲ '서울시립드림청소년성문화센터' 앞 기자회견 현장모습 ⓒ KHTV


▲ '서울시립드림청소년성문화센터' 내부모습과 항의서 전달모습 ⓒ KHTV


▲ '양성(Sex)평등'과 '성(Gender)평등'의 차이점을 설명해주는 포스터 (사진=일부캡쳐)


[KHTV생방송]은 여러분의 자발적인 시청료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정기후원: http://www.khtv.org/m/support.php


☞일시후원: 국민은행 389801-01-166540 KHTV


☞페이팔후원(해외): info@khtv.org 링크 https://paypal.me/khtvkorea


☞투네이션후원: https://toon.at/donate/khtv


☞동성애의 실태와 문제점을 알리는 세계 최초 국내 유일의 '동성애 전문 미디어' KHTV를 스마트폰에서 손쉽게 만나보세요.


▶KHTV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http://pf.kakao.com/_wixePxl


▶KHTV 앱(안드로이드):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utilline.khtv


☞'KHTV' 알파벳 네 글자만 주위에 알려주셔도 대한민국 동성결혼 합법화를 막을 수가 있습니다.



[영상미디어팀 / info@khtv.org]

지금까지 201명이 응원하고 있습니다.
제작비 후원
7천인 위원회 가입하기
가입하기

지난 생방송

 >  생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