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들은 차별금지법(평등법) 반대…벌써 두번째 10만명 순식간에 넘겨

khTV   |  2021-06-22 17:05:51  |  조회 1624
인쇄하기-새창

▲ 더불어민주당 평등법(차별금지법) 반대 국민청원이 단 4일만에 10만을 달성했다. (사진=캡쳐)


작년 7월 반대 국민청원 10만 달성에 이어, 올핸 단 4일만에 10만 재달성 기염 토해

국민들은 현명했다. 정부의 하수인 역할이나 하는 KBS를 비롯한 공영방송들과 각종 편파적 언론사들이 일제히 차별금지법(평등법) 제정이야말로 국민의 뜻이라고 호도하였지만, 정작 국민들은 이 이름만 그럴싸한 차별금지법(평등법)의 실체를 똑똑히 알고 쉽게 속아 넘어가지 않았다. 

작년 7월 반대 국민청원 10만 달성(현재 위원회에 계류)에 이어서, 올핸 단 4일만에 10만을 재달성하는 기염을 토해냈다. 찬성국민청원이 22일 걸린 것에 비하면 5배가 넘는 엄청난 속도다.

506개 시민단체가 연합하여 만든 '진정한평등을바라며나쁜차별금지법을반대하는전국연합'(이하 진평연)은 이날 성명서를 통해, 대한민국의 깨어난 국민들은 이제 더 이상 ‘평등법’이라는 이름에 속지 않게 되었다며, 평등법은 자유와 평등의 균형을 파괴함으로써 민주주의를 무너뜨리고, 남녀의 생물학적인 차이를 해체하려는 사상이 행정부, 입법부, 사법부를 지배하게 하며, 나아가 대한민국을 신 전체주의국가로 만들려는 매우 위험한 법이라는 것을 국민들이 널리 인식하게 된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이에 진평연은 이제 십만 국민을 넘어서 백만, 천만, 오천만에 이를 때까지 파죽지세의 기세를 몰아 평등법과 차별금지법 반대를 전 국민운동으로 승화시켜 나갈 것이며, 우리 국민은 지난 역사를 보면 위기에 강한 국민이었기에 이 나쁜 평등법이 철회될 때까지 깨어난 국민들과 함께 끝까지 총력전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강력히 선포하였다.

이하 성명서 전문.

--- 성 명 서 ---

민주당 이상민 의원의 평등법안 반대 국민청원이 만 4일 만에 십만명 동의를 받았다!


민주당 이상민 의원의 평등법안이 6월 16일에 발의가 된 후에 이를 반대하는 온라인 국회청원이 곧이어 올라왔다. 이 청원은 당일에 100명의 동의를 받은 후 사전심사를 거쳐 2021년 6월 18일 17시 11분에 공개가 되었고, 불과 만 4일도 다 되지 않아 십만명 국민 동의를 받아 청원이 성립되었다.

작년에 발의되었던 정의당 차별금지법안에 대해서도 입법반대 국회청원이 올라와 2020년 7월에 십만명 동의를 받았지만 이에 대한 대다수 언론의 반응은 싸늘하였다. 당시 차별금지법 제정 찬성 청원은 한 달의 기간 동안에도 3만 명의 동의도 받지 못한 채 종료되었다. 올해 재개된 차별금지법 제정 찬성 청원은 2021년 5월 24일~2021년 6월 14일까지 22일 만에 성립 요건을 충족하였다. 그런데, 거의 모든 언론사가 약속이라도 한 듯 일제히 이를 보도하면서 마치 차별금지법 제정이 국민의 열망이라는 식의 여론몰이를 하며 호도하였다.

그러나, 이번 평등법안 반대 청원이 선례가 없을 정도로 이토록 짧은 기간에 십만 명의 동의를 받은 것은 평등법과 차별금지법 발의를 반대하는 국민적 정서를 명확하게 보여주는 것이다.

그동안 차별금지법 제정이 마치 대다수 국민의 여론인 것처럼 가짜뉴스를 퍼트린 언론사들은 부끄러운 줄을 알아야 할 것이다. 팩트에 근거하여 공정한 보도를 하여야 할 언론사들이 이처럼 편향된 보도를 하면서 집권 여당의 편에 기대어 공정성을 상실한 모습에 참담함을 감출 수 없다.

과거 독재 권력에 맞서서 펜을 꺾지 않았던 민주화 열사들은 지금 다 어디에 가서 무엇을 하고 있는 것인가? 평등법안 발의를 반대하는 국민적 정서가 이처럼 명확함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가짜뉴스 프레임을 씌우면서 진실을 가리고 있는 언론사들은 더 이상 언론사라는 이름도 붙이기 아까운 신 기득권 세력이 되었다고 보지 않을 수 없다.

평등법안 반대 국회 청원이 기네스북에 오를 정도로 빠른 시간에 십만 명이 달성되었다는 사실을 과연 몇 개의 언론사들이 제대로 보도할 것인지 두 눈 부릅뜨고 지켜볼 것이다. 이를 통해 찬성 측에 기대어 침묵하는 언론사들은 자신의 실체를 만천하에 드러내 보이는 계기가 될 것이다. 반면에 목에 칼이 들어올지언정 진실 보도를 멈추지 않겠다는 지조와 신념을 가진 언론사들은 이번 평등법 반대 십만 국회 청원 달성을 제대로 보도해 줄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

대한민국의 깨어난 국민들은 이제 더 이상 ‘평등법’이라는 이름에 속지 않게 되었다. 평등법은 자유와 평등의 균형을 파괴함으로써 민주주의를 무너뜨리고, 남녀의 생물학적인 차이를 해체하려는 사상이 행정부, 입법부, 사법부를 지배하게 하며, 나아가 대한민국을 신 전체주의국가로 만들려는 매우 위험한 법이라는 그 실체를 많은 국민들이 널리 인식하게 된 것이다. 한편으로는 국내의 언론의 자유와 공정성이 무너져가고 있음이 매우 안타깝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우리 국민들이 가짜뉴스에 현혹되지 않을 만큼 지적으로 성숙하며 팩트에 대한 분별력이 매우 우수함이 드러난 계기가 되었다고도 평가할 수 있다.

이제 십만 국민을 넘어서 백만, 천만, 오천만에 이를 때까지 파죽지세의 기세로 평등법과 차별금지법 반대를 전 국민운동으로 승화시켜 나갈 것이다. 우리 국민은 지난 역사를 보면 위기에 강한 국민이었다. 국가적 위기 상황에서 우리나라를 건져낸 것은 나의 안위와 편안을 내버리고 나라를 살리기 위해 나섰던 수많은 선조들 덕분이었다. 대한민국을 병들게 하려는 나쁜 평등법이 철회될 때까지 깨어난 국민들과 함께 총력전을 전개해 나갈 것을 선포한다.


2021년 6월 22일

진정한평등을바라며나쁜차별금지법을반대하는전국연합(506개 단체)


현재 차별금지법(평등법) 국회 입법예고가 오는 7월 2일까지 진행중이다. 지금까지 2만 6천명이 넘는 국민들이 반대하고 있다. 아래 링크 주소를 클릭하면 의견을 올릴 수가 있다.

▶국회입법예고 의견올리기 = https://bit.ly/3xskQfy



[인터넷뉴스팀 / info@khtv.org]
  목록  
댓글쓰기  총 10
 
덧글 입력박스
덧글모듈
0 / 1200 bytes
김형환
0 0  
절대바래   21-06-25  | 수정 | X 
윤성인
3 0  
절대반대입니다 공산주의사상으로 끌고가는 더불당을 심판합시다 이상민의원도 정신차리세요당신아들이 남자데려와 결혼하겠다하면 허락할겁니까?   21-06-23  | 수정 | X 
새바람
2 0  
나라를 죽이고 다음 세대를 죽이고 다 수를 차별를 차별하는 악법 중의 악법 절대 절대 반대한다
  21-06-23  | 수정 | X 
최진영
4 0  
절대반대   21-06-23  | 수정 | X 
조진희
5 0  
절대 반대합니다   21-06-22  | 수정 | X 
이병무
8 1  
차별금지법 반대합니다   21-06-22  | 수정 | X 
허ㅎㅈ
8 0  
차별금지 성평등 반대합니다 .
평등벙이라고는 하지만 일반인이 차별 받는 법이라 반대합니다.   21-06-22  | 수정 | X 
국민
9 0  
오는 대선과 총선에서 더불어공산당을 반드시 심판합시다!!   21-06-22  | 수정 | X 
김홍국
8 0  
차별 금지법 반대합니다   21-06-22  | 수정 | X 
신지혜
7 0  
멋집니다 아직 다음세대를 사랑하는 자들이 살아있습니다   21-06-22  | 수정 | X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328 [공동성명] 한국교회 한 목소리로, '차별금지법안(평등법안)' 폐기..
khTV
21-11-08 1176
327 [수락연설전문] 윤석열, “자유민주주의에 동의하는 모든 국민과..
khTV
21-11-05 1302
326 서은숙 부산진구청장,「부산시부산진구인권조례」전부개정안 입법..
khTV
21-10-20 3678
325 더불어민주당 김영근 시의원,「청주시아동인권조례」제정시도 논란
khTV
21-10-19 1074
324 더불어민주당 김영배 의원의 민주화를 빙자한 공산화 법안, '주민..
khTV
21-10-12 1971
323 코로나 팬데믹 끝낼 먹는 치료제 연내 상용화 전망
khTV
21-09-10 2716
322 EBS교육방송, 근친상간 & 소아성애 지지자 '주디스 버틀러' 방영계..
khTV
21-09-09 2823
321 현 코로나 백신접종은 코로나 감염보다 훨씬 위험한 도박…정부는..
khTV
21-09-06 6968
320 더불어민주당 권인숙 의원, 네번째 차별금지법(평등법) 제정시도..
khTV
21-08-31 4613
319 더불어민주당 이수진 의원,「국가인권위원회법 일부개정안」입법예..
khTV
21-08-26 15321
 >  뉴스